업데이트
2024.05.12

고양노동대학, 12월까지 ‘노동, 문화를 만나다’ 주제로 11개 강좌 진행


고양노동대학, 12월까지 ‘노동, 문화를 만나다’ 주제로 11개 강좌 진행

고양노동대학, 12월까지 ‘노동, 문화를 만나다’ 주제로 11개 강좌 진행

급격하게 변화하는 노동 환경에서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고양시노동권익센터와 성공회대와 손을 잡고 ‘고양노동대학’을 개설했다.

고양 노동대학은 노동 이슈를 노동자의 눈으로 깊이 파악하며, 수강생들이 직접 토론하여 지식을 얻고 발전하는 인문 교육의 장이다. 올해의 주제는 ‘노동, 문화를 만나다’로, 10월 4일에서 12월 6일까지 주 1회, 총 11회 강의가 준비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노동 관련 영화 시청이나 강화도의 역사 탐방도 예정되어 있다.

2023년 고양노동대학에는 ▲하종강 성공회대 노동아카데미 교수 ▲김혜민 YTN 라디오 PD ▲박권일 사회 평론가 ▲손희정 문화 평론가 ▲박준성 역사학 연구소 연구원 ▲박상인 서울대 행정학대학원 교수 ▲이정모 펭귄 종합과학관 소장 ▲고병헌, 정윤수, 김창남 성공회대 교수 등 각 전공의 전문가들이 강사로 합류했다.

고양시노동권익센터 측은 “현 시점에서 사회 내 노동 가치를 재조명하고, 모든 노동자를 포용하는 따뜻한 사회를 향해 나아가야 한다. 앞으로도 진보적이고 고품질의 교육으로 고양시의 노동 문화를 강화시키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전했다.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생애주기별 환경 시민교실’ 13일까지 참여 단체 모집

댓글

댓글

최근 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