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데이트
2024.04.11

고양시, 빙빙 도는 14개 버스 노선 직선화


고양시, 빙빙 도는 14개 버스 노선 직선화

고양시는 민선8기 중점 교통 프로젝트인 ‘사통팔달 교통허브’를 구축하기 위해 버스 노선을 재정비했다. 이를 위해 시는 복잡하고 중복되는 14개의 버스 노선을 조정하고, 택지개발 지역에 4개의 새로운 노선을 추가했다.

1500번과 1082번 노선은 고양시와 영등포를 잇는 주요 노선으로, 성산대교를 거쳐 가던 기존 루트를 양화대교로 변경해 노선을 더 직선적으로 만들고 승객 만족도를 향상시켰다.

택지개발 지역에서 빠르게 증가하는 대중교통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시는 고봉동과 식사동에 2개의 수요응답형 버스노선을, 대덕동, 덕은동, 덕이동에는 3개의 마을버스노선을 새로 설치했다. 또한, 9월에는 덕이동에 1개의 추가 노선이 예정되어 있다.

고양시의 한 관계자는 “버스 준공영제를 도입하기 전에 노선을 개선하여 운행 시간과 배차 간격을 줄여, 시민들이 더 편리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 버스 운전자 양성 과정 ‘교육시간 단축, 숙박 지원’ 제안

댓글

댓글

최근 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