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데이트
2024.06.21

경기도, 고양시 현천동 기업이전부지 토지거래허가구역 1년간 재지정


경기도, 고양시 현천동 기업이전부지 토지거래허가구역 1년간 재지정
고양시 현천동 기업이전부지 위치

경기도, 고양시 현천동 기업이전부지 토지거래허가구역 1년간 재지정

경기도는 고양시 덕양구 현천동의 0.3㎢ 부지, 즉 ‘고양시 현천동 기업이전부지’를 2024년 9월 6일까지 토지거래 허가 구역으로 1년 더 지정하기로 했다.

이 결정은 지난 8월 25일에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심의를 거쳐 확정되었고, 9월 1일에 경기도 공식 웹사이트에 공지되었다.

이 지역은 현재 창릉신도시 관련 기업 이전을 위한 부지 조성 작업이 진행 중이다. 투기 가능성이 높아 2021년 9월부터 토지거래 허가 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었고, 이 기간은 원래 올해 9월 6일까지였다.

토지 보상이 아직 완료되지 않고, 사업이 초기 단계에 있어서 토지거래 허가 구역 지정을 연장하기로 한 것은 경기도 관계 부서와 고양시장의 의견을 고려한 결과라고 도는 밝혔다.

이 지역의 토지를 매매하려면 고양시장의 승인을 얻어야 하고, 승인 없이 거래하거나 불법적인 방법으로 승인을 받을 경우에는 최대 2년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승인을 받은 후에는 일정 기간 동안 해당 목적에 맞게 사용해야 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취득 가격의 10% 범위의 강제 이행금이 매년 부과될 수 있다.

경기도 측은 “토지 가격이 상승할 것이라는 기대와 투기 거래가 발생할 우려 때문에 재지정을 결정했다”며 “부동산 시장의 안정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황을 점검하고 대응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고양시 “방송영상밸리 도시개발사업 조속 추진” 2026년 준공

댓글

댓글

최근 글

댓글